한창 더울때 찍은 사진들...

이제서야... ^^;



아직 100일도 안된 아기긴 하지만

맨날 집에만 있는게 딱해보여서 잠시 아기 안고 호수공원 산책을...





아기띠 매고, 눈부셔 하길래 양산까지 들고 ㅋ
애기아빠 노릇하기 참 힘들다 ^^;;;





기껏 힘들게 아기때까지 매고 나왔더니 잠만 ㅋㅋㅋ





나의 뒷모습.

남들이 보면 저런꼴이었구나 -_-;;;






연잎이 무성하니...  계절을 짐작할수있는...





얼마전까지만 해도 얼음이 얼어있던곳이 이렇게나...





연잎 구경시켜 주고 싶은데, 정작 애기는 잠만자고~ ㅋ





저 애기띠가 참 좋은게... 저렇게 아기를 앞을 보며 애기띠에 앉힐수 있다는것.

참 싸게 잘 산듯 ㅎ






앞을보니 아빠도 잘 보이고 얼마나 좋아 ㅋ





이녀석도.. 바깥공기 쐬니 기분이 좋은갑다.

사실 표정이 희미해서 잘 모르겠다는 ^^;;;





귀.. 귀엽 ㅋ











모자씌워놓으니 귀여워 보이네.

내눈에만 그런가 ^^;;;;;





호수공원 좀 돌아다녔다고 벌써 피곤한가보다.

대롱대롱 매달려서 구경만 해놓고 뭐가 피곤한지 ㅋ





난생 처음 해보는 꽃구경 ~





돌아오는길에 꼬꼬마들이 한무더기.
 근처 유치원에서 호수공원으로 산책 나왔나보다.
울 아기는 언제 저만큼 크나~






집에 돌아오자마자 넉다운.

그래.. 자는게 효도하는거다 ㅋ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조회수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