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초가을즈음의 호수공원.

가볍게.. 아내와 딸을 이끌고 다녀왔다.


오후 햇살을 즐기며 놀던중.

아빠 신발에 급 관심을 보이는 딸아이.

평소 한번도 안하던 짓을 하는게 그만큼 또 자랐다는 증거인건지..





잘 놀다말고 아빠 신발에 급관심 ㅋ

아무 소리 않고 신발만 만지작~ 만지작~

뭐냐. 달라는 소리냐?






급기야 내 놓으란다 -_-;;

야.야... 아빠는..!

맨발로 다니라고?!





결국 한쪽 뺏아간...

애비야 맨발로 잔디밭 다니다가 유행성출혈열이 걸리던 말던... 어흑~






뺏아가는것만으로도 모자라 자기 신기란다.

상전 모시고 사는 애비.. 신기라면 신겨야지 ㅠㅜ






결국 아빠 신발 양쪽 다 뺏어신고..

근데.. 어쭈! 뒤뚱거리며 걷기까지!!






살짝 어울리는거 같기도 하고 ㅋ 내눈에만 귀여워보이는건지 ㅋㅋ

어른 신발을 신는다고 어른이 되는게 아니란다~

뭔가 원하는걸 해 냈을때 다른 아이들은 막 환하게 웃으며 좋아하고 그러더만...
시크한 우리딸, 저 표정이 좋아하는 얼굴이다 ^^;;;;






가자~

저 큰 신발을 신고, 아빠 손잡고 한발 한발 잘도 걷네~




동영상!



역시 이런건 동영상으로 봐야 제맛 ㅋ






놀만큼 놀았는지 이제 아빠 신으란다.

가끔 하는짓 보면 똑똑한거 같기도 하고....





아빠 신발 신겨주는 딸아이.

아이고~ 효녀네 효녀~






신발 신겨주는 미션을 완수하고 뿌듯해 하는 딸아이.

시크한 우리딸. 미세하게 평소와 다른 자세! 표정!
저게 뿌듯해 하는 모습이다 ^^;;;


커다란 아빠 신발신고 뒤뚱거리며 걷는 딸아이 모습.
이 또한 요맘때 아니면 못 볼 재롱이라 생각하니
가는 시간을 붙잡고 싶구나~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11.18 14: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가들은 다 비슷비슷한가 봅니다...
    저희 아이도.. 신발에 그토록 관심이 많더니만...ㅋㅋ
    근데.. 저는 지지라고 하면서.. 못 만지게 했는데..
    던킨님은... 만지게 하다 못해 신겨보기까지 하셨네요..ㅎ
    갑자기.. 저도 생각이 달라졌어요..
    우리 아가도 관심 가지면.. 만져보게 해야겠어요~ㅎ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11.18 1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지 ㅎㅎ
      저는 그냥 하고싶은거 하게 내버려두는편이라서요.
      흙좀 퍼 먹고 쓰래기좀 줏으면 뭐..
      아내는 이것도 못하게 하고 저것도 못하게 하고..
      그래서 제가 많이 혼납니다 ㅎ

  2. 소정파파 [2013.01.21 14: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꽤 오래간만에 방문했는데 아이가 정말 많이 컸네요~그동안 보지 못한 홈좀 둘러보고 가겠습니다. 일산살지만 아직도 공원엔 별로 못가네요! 감기 조심하세요!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3.01.22 09: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래간만이시네요 ㅎㅎ
      요즘 엉뚱한거에 빠져서 블로그 업데이트를 못하고 두어달 방치중입니다 ^^;
      추우니 집에서 꼼짝않고 살다보니.. 살만찌고... 빨리 날이 풀리길 기다릴뿐입니다.

조회수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