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보홀에 올때 계획한 일정은

하루 투어하고, 하루 쉬고...
하루 투어하고, 하루 쉬고...

이런 루즈한 일정이었는데

난데없는 복병이 하나 나타났다!

바로...

밧딧불 카약 투어! (Firefly kayaking)


며칠전 알로나비치를 거닐다가 어떤 가게 앞에 걸린 한장의 사진을 발견..
바로 카약을 타고 컴컴한 강을 거슬러올라가는 사진이었다.

어 .. 이게 뭐지?

파.이.어.플.라.이.카.약.킹 !


한번쯤 보고싶었던 동남아의 반딧불.
빈탄이나 여타 망그로브가 자라는 환경이면
뜨문뜨문 보이던 그 반딧불 투어이긴 하나
카약을 타고서 구경하는 밧딧불 투어라...

상상만으로도 뭔가 환상적을것 같은... !!!





가게에서 얻어온 찌라시...

무려 1인당 1950페소, 미화로 $45... 즉 두명이 거의 10만원돈이 넘는다는건데 ㄷㄷㄷㄷ

이걸 해야하나 말아야 하나... 꼬박 하루를 고민하다가

아무래도 안해보고 가면 후회할것만 같아서

큰맘먹고 도전했다 !!


좀 깎아보려고 무던히 애썼는데...
리조트로 데리러오고, 데려다주고, 가이드포함에 밥도주니깐 비싼거 아니라고 안깎아준다 ㅠㅜ

아 쫌...




오후 4시.
칼같이 정확한 시간에 리조트로 픽업온 가이드.
그 가이드가 모는 차량을 타고 반딧불 투어를 출발~



터프한 도요타 SUV를 타고 신나게 달려가는중.

슬슬 어둠이 내리는... 남들 놀다가 철수할시간에
이제서야 투어를 시작하는 일정이라... ㅋ 어색했다.







장비 몇가지 챙긴다며 자기네 샾을 잠시 들른 가이드.

카약만 전문으로 하는... 필리핀에서만이 아닌 아시아 군데군데서 활동하는 Kayakasia.
한국에서도 카약을 타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던데..
나도 한번? ㅋ






로복강이 아닌 아바탄강에서 반딧불 투어를 한다.

인터넷에서 찾아보니 이곳에서 반딧불 투어를 하긴 하는데
카약이 아닌 엔진달린 배를 타고 한바퀴 휘~ 돌고 오는 그런 반딧불 투어가 있나보더라는...






아마 저런 배를 타고 반딧불 구경 한바퀴 돌고오는건가보다.

http://www.onfill.com/linepost/post_view.asp?post_id=11507

웹 검색해보니 저 배로 반딧불 투어를 다녀오신분이 있던데... 아... 저건 아니야 ㅠㅜ

탈탈탈탈 엔진소리 나고, 여러사람이 떠들고...







우리가 타고 갈 카약을 준비하는 '레이' <-가이드 이름.

키작고 까맣고 귀엽게 생긴 가이드.
예전에 마닐라에서 만났던 자칭 '퍼킹 브라운 숏가이'라고 하던 '딩'이란 친구랑 비슷한 이미지였다.
좀 배운티가 나는게 여기 보홀에서 만난 현지인중 가장 편안한 영어를 구사하는...
덕분에 편안한 투어를 할 수 있게 해준 고마운 친구.






드디어 카약을 런칭하고..  강물을 거슬러 상류로~

수면을 바로 눈앞에 두고

거울같이 잔잔한 강물을 소리없이 미끄러지듯 나아가는 기분.

이건 정말 최고였다.







앞자리는 아내, 뒷자리는 가이드.

다른 카약에 타고 열심히 패들링중인 아내 ㅋ

여자의 몸으로 두어시간 패들링 하는게 쉬운일이 아닐텐데
투어내내 거의 모든 구간을 패들링을 해서 나아가는데...

힘.하면 아내.

역시 강하다.







사진찍으니  카메라 의식하는 가이드 ㅋ






내가 탄 카약을 몰던 원숭이를 닮은 또다른 가이드.

이친구는 생긴것과 다르게 목소리가 꽤 좋은데,
투여중 별빛이 내리는 조용한 강한가운데서 가끔씩 노래를 불러주는데
이게 또 분위기가 죽이더라는...


저 뒤의 노란카약에 탄 사람은 미국인 연인인데
자기들은 카약 경험이 있다며 둘이서 같이 타겠다고 해서 저렇게 둘이 타고 오는중인데...
경험이 있는것 치고는 좀... 카약이 삐뚤빼뚤.. ㅋ







카약 타는 모습을 동영상으로도 담아 보았다.







구름이 그대로 비치는
장판처럼 잔잔한 강물...






어느정도 강을 거슬러 올라가자
공사중인지 언덕 한쪽 비탈이 나무가 없이 노출된 구간이 있었다.

가이드왈.. 얼마전 지진이 있었는데 그때 무너져내린거라고...
저기 보이는 갈색 덮개는 코코넛잎으로 만든거라고....

아.. 뉴스에서 본 기억이 나는게
세부 근처에서 에 큰 지진이 있어서 피해가 있었다는 그것!!

http://media.daum.net/society/others/view.html?cateid=1067&newsid=20120207080113535

바로 이 뉴스!







강가에 사는 필리핀인들의 집도 스쳐 지나가고....







가이드를 뒤에 태우고 가니 좋은게

피곤하면 패들링을 안해도 가이드가 알아서 몰아주니까 ㅎㅎㅎ

아내도 힘들었는지 사진찍는척 하며 쉬고있다 ㅋ 티난다~







점점 어둠이 내리는 아바탄 강.

이런 분위기 속에서 조용히 수면을 가르는 카약을 타고 투어를 떠나는 기분.

이건 안해본 사람은 정말 모를거다.

반딧불은 아직 구경도 못했는데도 이것만으로도 느낌이 너무 좋다.









어둠이 슬슬 내리니
새들도 무리지어 어디론가 날아가고...

백로 같은 새가 저렇게 무리지어 대형을 짓고 저렇게 낮게 날아가는건 처음 봤다.








이쁘게 노을 지는 하늘을 배경으로 3척의 카약이....

사진 찍으면서... 하늘을 살릴것인가, 인물을 살릴것인가 잠깐 고민했었지만...

인물 따위야 뭐.. ㅋㅋ








아바탄 강에 사는 어부.

강에서 민물고기나 잡는 어부인줄 알았는데
저렇게 강을 통해 바다까지 나가서 바다에서 고기를 잡아 온다고 .. 헐~







앞서가던 카약이 난데없이 지류쪽으로 방향을 바꾸더니 숲속으로 들어가는...

반딧불 구경도 하지만, 망그로브 숲도 구경을 시켜주려고 코스를 바꾼것이었다.

이 사진은 꽤 밝게 나왔는데....






이정도가 딱 그때의 어두움.

어둠에 눈이 익어서 달빛만으로도 사물이 보이기때문에

나이트 카약킹이 매력적인거겠지...








동영상쪽이 조금 더 이때의 분위기를 잘 표현해주는듯....









컴컴한 터널같은 망그로브숲을 카약을 타고 지나가는 경험.

리얼 아웃도어맨이 된것같은 착각에 빠질것만 같은.. ㅋ







망그로브 터널을 다녀오니...

이젠 진짜 진정한 밤!

이 어둠을 뚫고 패들링을 하는데

저~어기 밧딧불이 있다고... 보이냐고?!!!

어디 어디 !!!!!!







아 !!!!!

이건 뭐....

식상한 표현이지만 환상적이라고 할 수 밖에 !!!!


가이드에게 반딧불은 꼭 크리스마스 트리 같다고 말만 들었지
직접 이 눈으로 목격하니... 정말 리얼 크리스마스 트리 였다.

셀수없이 많은 반딧불이 특정한 한 나무에만 모여서 빛을 뿜어내고 있는 모습은 장관 그 자체 !!

마치 이세상의 것이 아닌것 같은...

신비한 모습이엇다.



진짜 진짜 사진으로 잘 담아가고싶은 마음이 굴뚝같았다.

하지만.. 흔들리는 카약위라서 셔터스피드의 한계가 분명했고,
LED미등보다도 약한 반딧불을 불빛을 담아내기가 보통일이 아니었다.






나름 잘 찍힌게 이모양. ㅠㅜ

가이드왈.
반딧불은 망그로브 나무 중에서도 특정한 종류의 나무에만 모이고,
짝짓기를 위해 저렇게 빛을 내는데...
주기적으로 깜빡거리는 리듬이 있어서 그 리듬이 맞는 암수가 짝을 짓는다고...

사진으로는 표현이 안되지만
마치 물결이 치듯 저 수많은 불빛이
파형을 그리는데 아주 아주 신기했다.







겨우 찍은 반딧불 동영상.
리듬을 타면서 물결처럼 울렁거리는게 보인다.
30초 경에 확실히 보임.

훨씬 많은 수의 반딧불이 있었는데
동영상에는 게중 밝은녀석들만 찍힌다.

아.. 카메라의 한계 ㅠㅜ






헐... 과감하게 셔터스피드를 조금 길게 했더니...  ^^;;;

반딧불의 궤적이 너무 길게나오고....






조금 나아졌는데...

노이즈따위 포기하고, ISO를 심하게 올려도 흔들리고 ㅠㅜ






이러면 멋있으려나? 하면서 촛점을 일부러 나가게 해 봐도 별로 안멋있고 ㅠㅜ


이런저런 시행착오를 몇번 거치면서

드디어 그런대로 볼만한 사진을 건질수 있게 되었다 !!!!


다..다행이다 ㅠㅜ













































물결이 없을때까지 기다렸다가, 카약 안흔들리게 조심하고, 숨도 참고... 해 가면서

고생스럽게 찍은 사진들.

이렇게 사진으로라도 담아올 수 있어서 다행이다.







그리고 아쉬움에 반딧불 동영상 하나 더.


동영상의 경우 셔터스피드가 1/30초 리밋이 걸려있어서
이정도로밖에 안보이는게 너무 안타까웠다.

이럴줄 알았으면 더 밝은 렌즈를 가지고 오는건데 ㅠㅜ







강물을 따라 카약을 타고 지나가다보면 군데 군데 반딧불이 모여있는 나무들이 있는데
그중 가장 볼만했던나무.

사진 실컷 찍고 (건진건 몇장 없지만 ㅠㅜ) 점점 멀어지는 밧딧불이들....

멀어지는 반딧불을 보고 있자니

아쉽고, 아쉽고, 아쉬웠다...

두시간이 넘게 패들링을 하며 카약을 타고 있었지만
반딧불의 황홀한 불빛을 보고나니
피곤이고 뭐고 마냥 아쉽기만 했다.







그리고 저녁.

원래는 강 상류에 식당이 있어서 그곳에서 식사를 하는것이었는데

오늘 그 식당이 안열었기 때문에 쌩뚱맞게도 출발지에서 상 펴 놓고 먹었다 ㅋㅋ

반딧불이 워낙 환상적이었기 때문에 이런 돌발 상황도 웃어넘길 여유가 생기더라는 ㅎ


게다가.. 저 돼지고기...

어흑.. 맛있다 !!!

운동후의 밥이라 더 맛있게 느껴지는것도 있겠지만

실제로도 보기와는 다르게 상당히 맛있었다.







여기도 밥먹으면 쫓아다니는 개가 있군 ㅋ

돼지 뼈들 다 모아서 하나씩 던져주니 좋아서 어쩔줄을 모르던 개.






반딧불 카약 투어를 마치고, 리조트로 돌아가던중

팡라오에서 유명한 성당이라던데...

일단 사진만 한컷 찍었다.






리조트로 돌아와서

우리를 가이드 해 주었던 '레이'와 함께 기념사진 한컷 !

저녀석!! 머리가.. 조막만하다 ㅠㅜ

사진을 보던 아내.. 자기 머리보다도 더 작다면서 좌절한다 ㅋㅋ

아무튼.

이메일 주소를 받아가더니 나중에 메일을 보낸다고 하더라만..
한국으로 돌아오고 일주일 넘게 아무런 연락이 없길래 그냥 하는말이었나보다...
하고 잊고 잇었는데...  얼마전 메일이 도착한것이었다.


여기 전문을 카피해서 올려본다.

 
Firefly Kayaking with Kayakasia Philippines

Hello there Mr Seol & Mrs. Lee...

This is Rey of Kayakasia Philippines. How is everything? I bet your both back in Korea already, still having a Philippine vacation hang-over?
Well, i hope you both are doing good & in good spirits.
It took me a while to send to you these photos that i talked about. It has been quiet a busy week since we had
an out of town kayaking trip. But here they are attached in this email, please do share these photos to Mrs. Lee who
experienced this nightly mystical spectacle with you in Abatan River. We hope to have given you both an unforgettable
experience with Kayakasia & thank you for making us a part of your vacation.

The photos attached in this email were taken by a friend of ours, a professional photographer. The kayaks you see underneath the trees
are sit-inside sea kayaks. On the last photo, we lighted them by placing our headlamps inside the kayak that's why you see the kayak glowing.
Four different shots on four different camera settings. No Photoshop.

I would also like to share to you our Facebook page... We hope you & Mrs. Lee will ''LIKE'' our page so you will be updated
with anything that is going on with Kayakasia & Bohol. Feel free to leave a comment.

Please don't hesitate to contact me, through this email or through our Facebook account for any queries on trips, paddling or on visiting the Philippines & Bohol.
Thank you for your time Mr. Seol & Mrs Lee, safe journeys...


Sincerely...

Rey Donaire
kayakasia PHILIPPINES
Marketing
SCF/BCU Instructor & Guide






몇몇사진은 저작권(?)때문에 웹에 올리진 않았음.

아.. 사진...

내사진과 더럽게 비교되는 사진 ㅠㅜ

나도 땅에 내려서 삼각대 펴고 찍었으면 ..

저것보다 더 잘 찍을수 있었다구!!!







너무 좋았다고, 보홀에서 본것중 가장좋았다고 대 만족을 하던 아내.

결국 리조트로 돌아오자마자 골아떨어진다 ㅋ


생각보다 비싼 금액이 들었지만 아내가 저리 좋아하니 돈이 안아까웠다.

물론 나도 대단히 만족스러운 투어였고...


초콜렛 힐도, 타르시아 원숭이도, 발리카삭 아일랜드도.. 신기하고 좋은 경험이었지만

달빛아래 고요한 강물을 소리없이 거슬러 가던 그 느낌.

이세상의 것인가.. 싶을정도로 환영같은 불빛이 반작이던 그 수많은 반딧불.

대단히 경이롭고 잊지못할 경험이었다.



2013.01.19 추가.
 
웹서핑 하다가 우연히 보홀 카약투어 다녀온 분 후기를 보았는데 
(후기 링크 : http://blog.naver.com/psycho0000/110149358239 )

헐~

이게 좀 유명세를 타다 보니 투어의 질이 점점 형편없어지는가보다. 

단체 예약을 받고, 한국 여행사에서 예약대행을 하게 되면서 완전 망가진모양.
한정된 카약에 한정된 인스트럭터가 운영하는 환경에 무리하게 많은 인원을 때려넣어 운영하는모양.
날씨야 복불복이라지만, 저 후기대로 2인용 카약에 세명을 태우면서 운행하는등
저런식이라면 그건 정말 아닌듯.

찾는이 없어 한적하고, 비싼 요금에 망설이지만 궁금해서 큰맘먹고 시도해보는,
그래서 투어 와준 사람들을 고맙게(?)생각하던 그때가 훌륭했던 투어인거지
저 후기대로라면 비추다 정말.

강을 통틀어 카약 2대가 전부였던,
캄캄한 한밤중 불빛없는 강을 조용히 거슬러오르며 구경하던 수만마리 반딧불.
그때의 투어가 참 좋았는데 말이지... 쩝.
 



 
    보홀 여행 다른글...
   
    24. 아쉬움을 뒤로하고 집으로..집으로..
    23. 반딧불 카약 투어 -수만마리의 반딧불이 만들어낸 크리스마스트리!
    22. 리나우 리조트 -작지만 매력있는 조용한 쉼터...
    21. 리나우 리조트 레스토랑 -한적한 점심식사
    20. 리나우 리조트 -먹고.쉬고.놀고.자고...
    19. 리나우 리조트 레스토랑 -별빛아래 저녁식사
    18. 알로나비치 -빈둥거리기만 해도 행복한 해변
    17. 사난도 마사지 스파 -호핑투어후의 나른함~
    16. 버진 아일랜드 -잠시 나타났다 사라지는 신기루같은 모래섬
    15. 호핑투어,체험다이빙 -발리카삭의 수중세상 경험
    14. 돌핀와칭 -자연그대로의 돌고래 구경
    13. 보홀의 밤하늘 -쏱아질듯한 별들의 향연!
    12. 리나우 리조트 레스토랑 -시푸드 플래터!
    11. 보홀비치클럽(BBC) 데이트립 -보홀에서 가장 아름다운 해변
    10. 리나우 리조트 레스토랑 -만족스러웠던 첫번째 저녁식사
    9.  저녁 노을 -비단같이 아름다웠던 보홀의 노을
    8.  보홀 드라이브 동영상
    7.  혈맹기념비
    6.  바클레욘 성당 -400년의 숨결!
    5.  로복강 투어 -멋들어진 선상 유람
    4.  행잉브리지 -출렁이는 다리를 건너는 재미
    3.  초콜릿 힐 -죽기전에 한번쯤 보고싶었다
    2.  인공숲
    1.  오션젯 이용, 드디어 보홀로~

..
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 Blogger...

::: 사람과 사람의 교감! 人터넷의 첫 시작! 댓글을 달아주세요! :::

  1. Favicon of https://2syu.tistory.com BlogIcon 제2의눈™ [2012.04.10 16: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투어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csk3644 BlogIcon 최슬기 [2012.05.17 1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멋진 포스팅 정말 잘 봤습니다.
    완전 던킨님 블로그 보면서 사무실에서 혼자 키득키득 웃었습니다 ㅋㅋ
    저도 다음주면 떠나는터라 이것저것 알아보던중에 많은 도움이 될것같습니다.
    던킨님의 이름을 팔아 반딧불카약아시아에 직접 예약했습니다 ^^ 덕분에 5% 디씨해줬어요 ㅋㅋ
    5천원벌었어요^^ 너무 너무 멋집니다!!!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5.17 17: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ㅋㅋ 키작은 카약강사 기억나시죠? Ray라고..
      Ray에게서 메일이 왔더군요. 제 블로그 보고 한국분들 갑자기 많이 찾아줘서 너무너무너무 고맙다고 ㅎㅎ
      한국현지여행사에도 문의를 많이 하시는지 제가 갈땐 없던 반딧불카약 투어 예약도 받고... 제 블로그가 뭔가를 변화시키는게 어리둥절하기도하고 신기하기도 하고 그렇네요.
      최슬기님 이야기도 하더군요.
      제가 소개해서 찾아온분 있다고 해서 누군가 했는데 덧글 남겨주셨군요 ^^
      제 포스팅이 누군가에게 도움이 된다니 즐겁네요 ㅎ
      (5% DC는 너무 약하네요! ㅋㅋ 한 20%쯤 해줬으면 좋았을건데 말이죠 ㅎㅎ)

  3. wooong [2012.06.13 12: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던킴님 아이디좀 팔아서 DC 함 받아봐도 되겠는지요? 일단 던킨님 이름 안팔고 문의 메일은 보내 놨는데..

    디스카운트 안해주면 한번 팔아 보려고요.. ^^

    블로그 잘 보고 갑니다.

  4. 산들바람 [2012.06.20 11: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집사람이랑 함 가볼까 하는데.. 2시간동안 노를 저으면.. 여자들이 힘들어하진 않나요? ㅡㅡ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6.20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아내는 노젓는걸 타고났는지 하나도 안힘들다고 하던데, 어떤 여자분은 힘들다고 하더라구요.
      동영상에 보이는 외국인 2명처럼 두분이서 같이 카약을 타면, 두분이서 알아서 노를 계속 저으면 다녀야할거구요.
      저같은 경우는 아내와 제가 따로 카약을 타고 각각 가이드 한명씩 같이 타고 갔기 때문에 어느정도 노 젓다가 많이 쉬었습니다. ^^;;;
      주로 노젓는것은 가이드분께서 ....

  5. bitnara [2012.07.02 1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필백에 님 블로그 소개를 우연히 봐서.. 들어왔네요 ^^
    이거 보고 꼭 해야겠다! 가야겠다! 생각했어요
    이번 세부 일정에 보홀에서 3일정도 있을 예정인데 꼭 가보려구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7.02 1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필백이 뭔지는 모르겠지만... 보홀 가시면 한번 해 보세요.
      달빛아래 조용한 강물에 떠서 그 많은 반딧불을 볼 수 있는 경험을 언제 해 보겠습니까 ㅎ

    • bitnara [2012.07.04 12:17]  [댓글주소]  [수정/삭제]

      필백이 아니라 세백이였네요 ㅎㅎ
      세부 100배 즐기기 카페요 ㅎㅎ
      암튼 감사합니다~~~:)

  6. 김준강 [2012.07.19 1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혹시 댕기열 모기는 없나요? 올해 필리핀 댕기열 환자 급증이라던데 특히 댕기열모기가 일몰전후로 활발히 활동한다던데 살짝 걱정임..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7.19 1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사실 모기때문에 전염되는병은 꼭 저기 안가더라도 필리핀에 있는것 하나만으로도 불안한거죠.
      모기 퇴치(?) 크림 같은거 사서 잔뜩 바르면 왠만해선 안물릴겁니다.
      해 질때쯤 되니 모기 많더군요.
      전 한 10방쯤 신나게 물리고나서 크림 발랐더니 안물더군요.(미리미리바를껄 ㅠㅜ)
      요즘도 그럴지 모르지만, 출발하기전에 모기 크림좀 준비해달라고 하면 챙겨 줍니다.
      필리핀 여행내내 요긴하게 쓰이니 하나 사갖고 다니는게 좋겠네요.

  7. 왕싱글 [2012.07.23 2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던킨님 포스팅보고 우리가족 올여름 여행지가 보홀로 결정되고 던킨님 포스팅을 본 와이프의 압력에 3박4일이 4박5일로 늘었고, 큰딸아이가 또 던킨님 포스팅을 몽땅 섭렵한후 보홀에서의 일정을 포스팅 그대로 카피하여 제게 내밀고,....이건뭐... 하긴 저도 멋진 사진과 투박하지만 정겨운 글들에 매료되어 거의 하루를 이 곳에서 머물게 되었네요 ^-^; 덕분에 좋은 사진 감상잘하고 멋진 여행 하고 돌아오겠습니다 참고로 8월3~7 까지 리나우리조트 No3~4 에서 묵습니다 ㅎㅎ;; 건강하세요~~ - 충청도에서 아저씨가 -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7.24 00: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으악~ 소리가 절로 나옵니다.
      뭔가 어깨가 무겁네요. 실망하는부분도 있을텐데 두렵습니다 ㅠㅜ
      보홀 여행 계획하시는분들께 조금의 참고가 되면 좋겠다... 정도의 기분으로 그적인 글일뿐인데
      이렇게 일이 벌어지는군요 ^^;;;;;
      아무튼. 즐거운 여행되시길 바랄뿐입니다 ^^
      (근데 지금 필리핀 우기 아닌가요? 그리고 쇼핑몰은 왠만하면 SM으로 가시는게...)

  8. 이미정 [2012.07.24 09: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멋지네요~
    카약을 할때 바지나 옷이 젖을수도 있나요? 어떤 옷차림이 가장 나을까요?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7.24 1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바지는 100% 젖습니다.
      카약구조가 물이 넘쳐들어와도 패들링을 하면 저절로 배수가 되는 구조라서 처음에 탈때 물이 들어옵니다.
      젖어도 되는 옷 입고 가시고, 수건이랑 끝나고 화장실에서 갈아입을 바지 하나 가지고 가시면될거에요. (샤워시설같은건 없더군요.)
      저는.. 끝나고 아무도 없어서 화장실에서 걍 발가벗고 샤워를 ^^;;;;;;;;

  9. 김민경 [2012.09.25 07: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후기 정말 잘봤습니다!
    후기 보고 넘 멋져서 저도 반딧불카약투어 해보구 싶어졌어요!
    그런데 예약은 어떻게 할수 있을까요?
    문의 메일 보내면 될까요?^^
    예약안하고 그냥 현지가서 전화해도 바로 할수 있는걸까요?
    답변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2.09.25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가 갔을때는 거의 알려지지않은 투어였기때문에 직접 컨택 해서 갔었구요, 요즘은 네이버 보홀 카페 같은데서 예약 받아주기도 하더군요.
      한국서 예약해도 가격은 같은것으로 보았었습니다. 1950페소.. 조금 비싼감이 있죠.
      속편하게 미리 한국서 예약 하고 가시던지, 재미삼아 현지에가셔서 직접 첫번째 사진에 있는 전화번호로 컨택 하시던지 편하실대로 하셔도 될것같네요.
      아니면 알로나비치에 현지샾이 있으니 한번 들러서 예약도 하시고, 차도 얻어마시고 놀다 오세요.

  10. peter [2013.05.06 15: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올해 3월 보홀가었는데 주인장님~ 글보고 저도 직접 예약을 했지요

    전여친이랑 같이갔는데 여친가이드가 레이 제가이드는 제래미(?)였습니다 결과적으로 다좋았는데 지금생각해보니까 맹그로브숲인가 거긴 안간거같습니다 1시간동안 상류로 올라가서 천천히 내려온거만 같네요
    블로그 보니까 맹그로브 숲도들어가는거같던데.. 코스가 변경되었나..
    여튼 물론 반딧불엄청많아서 좋았는데 맹글로브숲도 한번가보고싶었거든요. 전반적으로 전만족했습니다! 5%디스카운터도 받고. 이렇게 좋은 투어를 알게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3.05.06 16: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5%디스카운트 ㅎㅎ 벌써 다녀온지 1년이 넘었는데 아직도 해주나보군요 ^^;;;;;
      요즘 단체관광객들 몰리면서 투어의 질이 점점 안좋아지는듯해서 제 글 보고 갔다가 욕하는분이 생길까봐 걱정하던차...
      만족하셨다니 다행입니다.
      맹그로브숲은... 컴컴한 나이트사리같은 느낌인데 모기 엄청 많습니다 ^^;;
      안가신게 잘한걸수도 있어요.

  11. 익명 [2013.05.31 00: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3.05.31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보잘것없는 제 블로그가 도움이 되었다니 기쁘네요 ㅎ 리나우 좋죠? ^^
      암튼. 제 사진은 블로그에 올린 사진이 다구요...
      http://www.facebook.com/kayakasiaphilippines
      kayakasia 페이스북 주소 입니다.
      투어중 찍은 사진은 저기 사진첩에 올려놓더군요.
      님 사진도 아마 저기 있을거에요.

  12. 김초꼬 [2013.09.24 17: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넘 멋진 후기였어요 ㅠㅠ
    10월에 보홀가서 꼭 보려고 하는데.. 안좋은 후기를 보니까 할까 말까 망설여 지네요 ㅠ_ㅠ
    보홀에서 직접 컨텍하셔서 예약하신 건가요?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3.09.28 00: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제가 다녀왔을 그때는 직접 컨택하는방법밖에 없었죠.
      알로나비치에서 우연히 보고 다녀왔었습니다.
      저때만해도 사람들이 저런게 있는지도 모르고, 찾는사람도 없었고.. 그래서 한적하니 더 좋았던거 같은데
      요즘은 찾는이들이 많아서 아무래도 저때같은 분위기는 힘들겠죠.
      여유되시면 투어 인원이 적을때를 노려서 한번쯤 다녀오시는것도 나쁘지 않을듯합니다.
      저같아도 참 고민 되겠네요.

  13. Favicon of https://www.lovely-days.co.kr BlogIcon 러블리 앨리스, 호텔&여행 블로거 [2014.09.05 1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몇년 전 글이지만 반딧불이라고 검색해서 여기까지 왔네요
    10월 쿠알라룸푸르 여행에서 반딧불투어가려는데 가신 분들 전부다 반딧불은 사진에 안찍힌다고 해서요
    그런데 이 글은 그래도 찍혔네요 저기 어떻게 찍으신건지 조건 좀 여쭈려고요 ^^;;
    제 생각엔 ISO 최대한 높이고, 셔터스피드 낮추고 조리개 완전 조으면 될까 싶은데 실제론 어떠셨나요~?

    • Favicon of https://dunkin.tistory.com BlogIcon dunkin [2014.09.06 16: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카약에 타고 있는 상태라서 장노출 불가였구요.
      ISO 12800 (머리털나고 이 감도는 처음 써봤네요 ^^; )에
      조리개 최대 개방 (노출이 너무 안나와 조일 수가 없는 상황입니다.),
      셔터스피드 1.5초 전후( 길게 주면 반딧불이 유성처럼 찍힙니다.)로 찍은겁니다.
      후보정 조금 했구요.
      물 위가 아닌 삼각대 놓고 찍을 상황이라면 훨씬 좋은 조건에서 촬영 가능할겁니다.

  14. Favicon of https://www.lovely-days.co.kr BlogIcon 러블리 앨리스, 호텔&여행 블로거 [2014.09.06 1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답글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사람이 젓는 보트탈 예정이라서 ㅡ,.ㅡ;;; 장시간 노출 + 삼각대는 불간으할 것 같아요
    그래도 dunkin님 조언 완전 꿀같은 조언입니다 ㅠ0ㅠ
    감사합니다. 잘 지켜서 저도 반딧불 사진 촬영 도전해보겠습니다! ^^

조회수 확인